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경상대, 대학생 평화공감 토크 콘서트 개최다 함께 새로 걷는 길! 한반도 평화

국립 경상대학교 국제지역연구원 통일평화연구센터와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진주시협의회는 경상대학교 GNU컨벤션센터 303호에서 ‘다 함께 새로 걷는 길! 한반도 평화’라는 주제로 ‘대학생 평화공감 토크 콘서트’를 개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토크 콘서트는 한반도 평화 정착의 중요성에 대한 청년층의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열리는 것으로, 대학생과 자문위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문가 토크 콘서트와 질의 응답, 종합정리, 통일 4행시 시상 등 2시간 동안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서 사회를 맡은 박종철 경상대학교 일반사회교육과 교수는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와 북한의 경제개발전략’에 대해 기조발표를 하고 배진석 경상대학교 정치외교학과 교수가 ‘청년세대의 남북관계 인식 변화’에 대해 발표했다.

또한, 윤설미 강사는 ‘내 고향 청진의 자랑과 최근 경제발전’에 대해, 국민대학교 표도르 연구원은 ‘북한 농업의 포전제 개혁’에 대해, 비엔나대학교 피터 연구원은 ‘북한 국영기업의 개혁과 투자 환경’에 대해 각각 발표했다.

토크 콘서트를 주관한 박종철 교수는 “한반도에서 대화가 시작된 1년 동안 북한경제에 미친 영향에 대해 무역외 수지를 중심으로 분석할 필요가 있다”고 전제하고 “군수설비에서 농기계 등 민수제품을 생산하고 있고, 전투요원이 대거 건설병으로 전환 배치됐다. 더불어 산업투자와 관광을 목적으로 북한을 여행하는 사람이 증가하면서 지난 1년간 북한에 들어가려는 비행기, 기차, 버스 등을 구하기가 어려운 상황이 지속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현찬 기자  hclee3949@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