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도식 23일 엄수오후 2시 봉하마을 묘역…부시 전 미국 대통령 참석
거제시 청소년수련관서도 18일 추무 문화제 개최
지난해 고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9주기 추도식에 참석한 김경수 도지사의 모습.

고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 공식 추도식이 오는 23일 오후 2시 김해 봉하마을 대통령 묘역에서 엄수된다.

또, (재)사람사는세상 노무현재단 거제지회도 고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를 맞아 18일 거제시청소년수련관에서 ‘새로운 노무현’을 주제로 거제시민 추모문화제를 개최한다.

16일 노무현재단(이사장 유시민)은 주요 참석 인사 등 10주기 추도식 계획을 밝혔다. 이날 추도식에는 유족을 비롯해 노무현재단 임원과 참여정부 인사, 정당 대표, 지자체장 등이 참석한다. 조지 부시 전 미국 대통령도 추도식에 함께할 예정이다.

추도식은 유정아 전 노무현 시민학교장의 사회로 진행된다. 문희상 국회의장과 이낙연 국무총리가 추도사를 한다. 가수 정태춘·박은옥씨와 ‘노래를 찾는 사람들’이 추모공연한다.

추도식은 국민의례, 유족 인사말, 특별 영상, 추도사, 추모공연, 이사장 인사말,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 참배 등의 순서로 진행된다. 추도식은 노무현재단 홈페이지, 유튜브, 페이스북 등을 통해 생중계된다.

이 밖에도 다양한 추모 행사가 열린다. 배우 명계남의 극장 ‘명배우 봉하극장 콜로노스’에서는 노무현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모공연이 열린다. ‘아직 못 다한 이야기’라는 제목의 추모 공연은 오는 22일부터 25일(평일 오후 8시·주말 오후 3시) 사이 열린다.

또, 콜로노스에서는 영화 <노무현입니다>를 오는 19일까지 무료 상영한다. ‘부산 시민문화제’는 19일 오후 6시 부산시민공원 하야리아잔디광장에서 열린다. 토크콘서트는 유시민 이사장과 강원국 작가가 ‘노무현 대통령과 민주주의를 말하다’를 주제로 열린다.

이날 시민문화제에서는 데이브레이크, 말로, 이한철 밴드, 노찾사, 강산에, 이은미가 출연해 공연한다.
오는 18일 열리는 거제지역 시민단체(거제민예총·좋은벗·시민광장·거제경실련)와 정당(민주당·정의당·노동당·민중당) 및 시민들이 함께 준비한다.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의 삶을 반추하는 추모 공간과 사진전, 영화 ‘노무현입니다’ 상영, 문화 공연 등이 마련된다.

김대홍 기자  kd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