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
고성군, 분당서울대병원 연계 무료 진료 큰 호응저소득층 주민 180여 명 맞춤형 의료서비스

고성군은 경기도 성남시에 소재한 분당서울대학병원(병원장 전상훈)과 연계한 무료 진료를 지난 17일부터 18일까지 양일간 진료해 지역주민의 큰 호응을 얻었다.

이번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의료진의 고성 방문은 다양한 질환으로 치료가 필요하나 지리적, 경제적으로 전문 의료기관 이용이 어려운 저소득층 주민을 위해 고성군 요청으로 이뤄졌다.

이번에 방문한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의료진은 농촌지역 특성에 맞는 내과, 가정의학과, 정형외과, 재활의학과 등 4개 진료과목에 25명으로 구성됐다.

의료진은 최신식 장비가 탑재된 진료차량을 활용해 고성군보건소 1층에 마련된 진료실에서 저소득층 주민 180여 명에게 맞춤형 진료서비스를 제공했다.

특히, 이번 진료 결과를 바탕으로 정밀검사와 수술이 필요한 대상자는 분당서울대학교병원에서 추가 검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무릎 관절 통증으로 거동이 어려웠던 한 군민은 “평소 대학병원 진료를 받고 싶어도 비용 부담도 있고 4시간 이상 버스타고 갈 엄두가 나지 않았는데 이번 기회에 전문 진료를 편하게 받을 수 있어 좋았다”며 “앞으로 이러한 자리가 자주 마련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병원 관계자는 “의료취약지역 주민들을 대상으로 한 순회진료의 높은 호응도에 힘입어 앞으로도 양질의 의료서비스로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백두현 군수는 “앞으로도 모든 군민이 각종 질환으로 고통 받지 않도록 지역주민에게 마음으로 다가가는 의료행정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최현식 기자  hsc2844@daum.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