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한남포토
해풍 먹은 보물섬 남해마늘 수확이요

시금치, 고사리 등과 함께 지역의 대표 특산물인 해풍 먹은 보물선 남해마늘. 남해군의 올해 마늘 파종면적은 700ha(4523호)이며, 지난해는 777ha에 1만1000t의 마늘을 생산해 400억 원의 생산액을 기록했다.

사진은 남해군 이동면 용소마을에서 앵강만의 수려한 풍광과 함께 농민들이 지역 소득작목인 마늘을 수확하는 모습.

사진제공=남해군청

김성도 기자  ksd@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