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창
거창승강기 G엘리베이터, 러시아 신도시 조성에 진출
구인모 거창군수가 러시아 사할린시를 방문해 G엘리베이터 수출협약을 체결했다.

거창군 승강기밸리에서 생산되는 G엘리베이터가 러시아 사할린 신도시 조성에 진출한다.

거창군은 지난 18일부터 21일까지 구인모 군수를 비롯한 10명의 대표단이 러시아 사할린시를 방문해 G엘리베이터 수출협약을 체결하고 우호교류의 시간을 가졌다고 22일 밝혔다.

이날 수출협약은 거창군과 G엘리베이터 협업대표사 ㈜모든엘리베이터와 스틸트레이드사 등 3자간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스틸트레이드사가 시행하는 신도시 건설(1만2000가구)에 설치되는 엘리베이터는 G엘리베이터로 설치하고 향후 러시아 현지 합작법인을 설립하기로 합의했다.

또한, 구 군수는 사할린시장을 만나 G엘리베이터의 안정적 보급과 상용화를 위해 행정적 지원을 다하고 행정·경제·문화·교육 등 다방면에 걸친 상호 우호교류를 위한 업무를 협의했다.

구 군수는 “사할린시에 거창승강기밸리 대표모델 G엘리베이터 수출 뿐만 아니라 다방면으로 교류를 이어가길 바란다”고 했다.

한편, 거창군은 이번 사할린 방문을 통해 러시아 수출을 확대하고 다음달 26일부터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개최되는 러시아 승강기 국제엑스포에 참가할 계획이다.

한태수 기자  ht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태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