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건·사고
수산물 불법 채취하던 다이버 검거

스쿠버 장비를 이용해 수산물을 불법 채취한 다이버와 이를 태워준 선장이 해경에 검거됐다.

통영해양경찰서 남해파출소는 지난 6일 오전 9시 05분께 남해군 두도 인근 해상에서 다이버 장비를 이용해 수산물을 채취한 A 씨(63세)를 수산자원관리법(비어업인의 어획물 포획·채취) 위반 혐의로 검거했다.

또, 수중레저사업 등록 없이 A 씨를 승선시킨 연안통발어선(3톤·남해선적) 선장 B 씨(65세)를 수중레저활동의 안전 및 활성화 등에 관한 법률(수중레저사업의 등록 등) 위반으로 검거했다.

해경 관계자는 “최근 수중 레저객 증가에 따른 불법 다이버 행위(비어업인의 어획물 포획·채취)로 인해 어촌계와 어민들이 재산상 피해를 보고 있다”며 “사고 예방을 위해 지속적인 안전교육 및 관련법규 준수여부를 확인해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김성호 기자  kallsh@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