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건·사고
2년 전 사건 앙심 품고 ‘보복 살인’ 저지른 60대 구속

마산동부경찰서는 피해자의 청구로 자신의 차량이 압류된 데 앙심을 품고 둔기로 살해한 A(60) 씨를 살인 혐의로 구속했다고 11일 밝혔다.

A 씨는 지난 8일 오후 10시 7분쯤 창원시 마산회원구 한 슈퍼에서 주인 B(68·여) 씨를 준비한 둔기로 머리를 수차례 때려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병원으로 옮겨진 B 씨는 40여분 만에 숨을 거뒀다.

앞서 A 씨는 지난 2017년 8월 15일 이 슈퍼에서 B 씨를 때려 전치 8주의 상해를 입혀 벌금 300만 원을 선고받았고, 형사사건의 손해배상청구로 차량이 압류됐다. 경찰은 A 씨가 차량이 압류되자 앙심을 품고 B 씨를 찾아가 범행한 것으로 보고 있다.

정경구 기자  jgg@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경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