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통영
통영-여수, 한려수도처럼 이어진 아름다운 인연

여수시 한려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과 담당공무원 21명은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역량강화 및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벤치마킹을 위해 광도면행정복지센터를 방문했다고 13일 밝혔다.

광도면 맞춤형복지팀은 그간 추진해온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주요 성과 및 특화사업, 민·관협력 사항, 우수사례 등 운영 전반에 대해 소개했다.

특히, 여수시 한려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은 민·관협력 활성화 일환으로 실시하는 ‘통영시 행복펀드 100계좌 모금활동’과 지속적인 나눔 문화를 확산하는 ‘희망 플러스 나눔 사업’에 큰 관심을 보였다.

이영민 광도면장은 “광도면을 찾아준 여수시 한려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분들에게 감사하며, 통영과 여수를 잇는 한려수도처럼 광도면의 우수사례를 벤치마킹하고 광도면 또한 여수시 한려동의 새로운 특화사업을 공유해 서로가 발전하는 아름다운 기회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성호 기자  kallsh@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