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경남종합
박용진 의원, 오늘 봉하마을서 ‘재벌개혁’ 강연민주당 경남도당 초청 특강…‘국민 속으로 100보’ 92번째 강연
박용진 의원이 강연하고 하고 있는 모습.

박용진 의원이 김해 봉하마을에서 ‘재벌개혁과 경제민주화’주제로 강연을 한다.

박용진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강북을)은 14일 오후 7시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초청으로 강금원기념봉하연수원에서 김해시 당원연수 강연자로 나선다.

박용진 의원은 재벌개혁 강연에서 삼성그룹의 지배구조를 바탕으로 삼성물산과 제일모직과의 합병과정에서의 벌어진 경영권 승계 작업에 대해 알리고, 이를 바탕으로 재벌개혁과 경제민주화의 필요성을 설명한다.

또, 이건희 차명계좌를 통한 금융실명제 제도 개선과 삼성 맞춤형 특혜인 보험업감독규정도 알릴 계획이다.

강연의 핵심인 ‘경제민주화’는 시대의 과제이자 문재인정부가 추진하는 중점 과제이기도 하다.

박용진 의원은 “의정활동을 하면서 재벌개혁이 경제민주화를 위해 반드시 필요하다고 생각했다”면서 “국회 안에서 혼자 재벌개혁을 외치는 것보다, 국민의 뜻을 모으는 것이 필요할 것 같아 강연에 나섰다”고 설명했다.

박 의원은 “대한민국 경제가 어려운 상황에서 벌어지는 불공정과 패권, 갑질을 청산하고 공정한 시장경제를 만들어가고자 우리 모두 노력해야 한다”면서 “가치 있는 재벌개혁은 필요하다. 그리고 함께 해야 재벌개혁이 성공한다. 많은 사람이 뜻을 모으면 더 나은 대한민국을 만들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봉하마을 강연은 ‘재벌개혁과 경제민주화 국민 속으로 강연100보’의 92번째 강연이다.

박 의원은 “처음 강연을 시작할 때는 재벌개혁으로 가는 길이 외로웠지만, 지금은 많은 국민들께서 재벌개혁과 경제민주화를 응원해주고 계신다”면서 “초심을 잊지 않고, 100보까지 뚜벅뚜벅 나아가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박 의원은 강연에 앞서 오후 6시 20분경 노무현대통령 묘역 참배를 할 계획이다. 또 다음날인 15일 오후 4시 포은도서관 1층 어울마루에서 포항민주화운동계승사업회 초청으로 강연을 한다.

정종민 기자  korea21ci@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종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