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남해안남중권협의회, 글로벌 해양관광과 스타트업 배워실리콘밸리, 샌프란시스코 트래블협회, 샌디에고 항만청 등 방문

여수시와 사천시 등 9개 시·군으로 구성된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회장 여수시장 권오봉)가 해양관광 연계 통합교통체계 구축과 4차 산업혁명을 주도하고 있는 실리콘밸리형 일자리 창출을 위해 지난 8일부터 16일까지 미국 샌프란시스코, 샌디에고, LA 등을 방문했다.

송도근 사천시장, 장충남 남해군수 등 협의회 소속 지자체장들은 애플사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볼 수 있는 애플파크 비지트센터를 방문해 IT기기 제조공정 등 첨단시설 견학으로 공식일정을 시작했다.

완전자동화 무인매장인 Amazon-Go와 로봇 무인카페인 Cafe-X에서 첨단기술을 체험하는 시간도 가졌고, 스타트업 CEO와 간담회를 통해 창업성공 스토리를 청취하고 실리콘밸리 진출 전략 등도 논의했다.

특히, 가장 주목받는 스타트업으로 꼽히는 숙박공유 플랫폼 기업 Airbnb 본사를 방문해, 향후 남해안남중권 해양관광거점 조성사업에 연계 협력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이어, 유명 컨벤션과 관광객 유치로 높은 수익을 창출하고 있는 샌프란시스코 트래블협회의 경영 기법과 프로그램 등도 벤치마킹했다.

또한, 지자체장들은 샌디에고 항만청에서 광양만권을 어떻게 경쟁력 있는 해운물류 중심기지로 발전시킬 것인지에 대한 방안을 모색했으며, 자연친화적으로 조성된 캘리포니아 해안도로 경관을 둘러보며 남중권 해안도로 구상에 대한 밑그림도 함께 논의했다.

더불어 전통시장과 대형마켓이 상생하는 농업공동체 시설인 파머스마켓과 그로브 몰, 팜 뷰로 등도 찾아 지역공동체 발전 방안과, 지역상권 공동 협력방안도 고민했다.

이번 연수기간 중, 남해안남중권 8개 지자체장은 대한민국 제2국제공항 사천시 유치, 남해군~여수시 해저터널 등 국도77호선 조기연결 및 완공, 2022년차 문화엑스포 하동군·보성군 공동유치 방안 모색, 섬진강 복합형 휴게소 조성 등 남해안 관광활성화 공동 노력, 남해안남중권 제2공공기관 이전 추진, 2019 대한민국 균형발전 박람회 성공 개최 공동 노력 등 6대 핵심의제를 선정하고 함께 추진할 것을 결의했다.

이를 위해 대한민국 균형발전박람회와 연계한 사천국제공항 유치 심포지엄을 개최하고, 남해안남중권 공동사업을 홍보하는 전용부스를 설치할 계획이다.

권오봉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장은 “4차 산업혁명의 거대한 변화 속에서 남해안남중권이 상생할 수 있는 공동사업 발굴은 물론, 첨단기술 체험을 통해 시·군 특성에 맞는 미래 먹거리를 찾는 의미 있는 연수였다”고 밝혔다.

한편,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는 전남 여수·순천·광양시, 고흥·보성군과 경남 진주·사천시, 하동·남해군 등 9개 지자체로 구성된 행정협의회로 남해안 발전거점 형성과 영호남 상호교류를 위해 지난 2011년 5월 창립해 다양한 공동 연계사업을 추진해 오고 있다.

김성도 기자  ksd@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