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진주
진주시, 강소농 마케팅 교육으로 경쟁력 높혀강소농 30여 명 대상 10월 2일까지 후속교육 실시

진주시는 강소농 경영개선을 위한 보수 교육의 일환으로 유통채널에 적합한 경영마인드 제고를 위해 농업인회관 3층 교육장에서 경영 개선 의지가 높은 교육희망자 30여 명을 대상으로 강소농 후속교육을 실시했다고 27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번 교육은 오는 10월 2일까지 8회에 걸쳐 진행되며 마케팅의 첫걸음인 내 농장 소개 콘텐츠 작성과 자신만의 이야기를 담은 상품을 기획해 홍보를 적극적으로 할 수 있는 자신감과 마케팅 능력을 높여 농가 경쟁력을 확보하고 안정적인 소득 향상을 목표로 하고 있다.

또한, 시는 농산물 마케팅에 초점을 맞춰 전시테이블 세팅 및 소품을 이용한 전시,  소비자 행동의 이해와 고객 대응법, SNS 마케팅 방법 등을 교육해 소비자에게 좋은 품질의 농산물을 직접 알리고 제 값에 팔 수 있도록 다양한 직거래 마케팅 기법으로 구성해 중점적으로 교육을 진행 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교육생들이 성공적인 농업경영체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체계적이고 지속적으로 브랜드 마케팅, 판로 확보 등에 관한 교육을 추진하고, 소비자를 사로잡을 수 있는 농산물을 생산·유통해 농가소득 향상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강소농은 작지만 강한 중소규모 가족 중심의 농업경영체로 시는 현재까지 878농가를 육성해 기본·심화·후속교육의 단계별 체계적인 교육과 농가 맞춤 컨설팅, 자율모임체 활동을 적극적으로 육성 관리하고 있다.

이현찬 기자  hclee3949@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