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의령
의령군, 찾아가는 산부인과 서비스 운영출산친화적인 환경 조성 앞장

의령군은 산부인과 및 분만전문 시설이 없는 분만취약지역이다.

이에 의령군에서는 면단위 지역까지 가임기여성과 비가임기 여성이 무료로 ‘찾아가는 산부인과’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임산부를 대상으로는 분만 전 산전관리 서비스(임신 초기 검사를 비롯해 태아 기형아검사, 임신성 당뇨 검사, 초음파검사, 임신 말기검사 등 필수검사)를, 가임 여성을 위해서는 임신 전 건강진단 검사를 비롯해 면역혈청 검사(A형 간염 항원 항체, B형간염 항원 항체, C형간염 항체, 매독, 에이즈 검사), 간 기능 검사, 하복부 초음파(난소·자궁), 종양표지자검사(자궁암, 난소암), 갑상샘 기능검사 등을 실시한다.

군은 비가임 여성의 비율이 높은 만큼 올해부터 비가임 여성에게 맞게 검진항목(자궁, 난소 초음파검사, 난소암 및 자궁경부암 검사, 골다공증 검사, 갑상샘 기능검사, 흉부검사, 비타민D 검사, 류머티즘성 관절염, 당화혈색소 검사 등)을 변경·운영한다.

보건소 관계자는 “아직도 분만취약지역의 부족한 의료 인프라와 불편함을 완화시킬 수 있는 보다 많은 지원시책이 필요하다”며 “의료 사각지대에 놓인 다문화 임신·출산 가정에 대해서도 다양한 혜택과 체계적인 보건의료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출산친화적인 환경을 조성하는데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찾아가는 산부인과는 매달 3∼4회(오전 9시30분∼오후 2시30분)운영되며, 검사를 원하는 사람은 보건소 건강증진담당(570-4036)으로 문의하면 된다.

 

정준희 기자  jj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