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통영
통영 용남면, 국가유공자의 집 명패 달아드리기

통영시 용남면은 지난 5일 주민자치위원장(어창호), 마을이장 및 유리나어린이집 원생들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 내 국가유공자 3세대를 방문해 ‘국가유공자의 집’ 명패를 부착하고 나라와 후손을 위한 국가 유공자의 헌신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은 나라를 위해 헌신한 국가유공자에 대한 사회적 예우 분위기를 조성하고 국가유공자의 자긍심을 높이자는 취지로 국가 보훈처와 지방자치단체가 협업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박병규 용남면장은 “현재 우리가 누리고 있는 평화는 바로 조국을 위해 목숨을 걸고 싸운 분들의 희생으로 이뤄진 것을 결코 잊어선 안된다”며 “국가와 민족을 위해 헌신한 국가유공자에 대한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조금이나마 전달하게 돼 기쁘다”고 전했다.

김성호 기자  kallsh@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