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어린 음악가들의 열정 가득한 2박3일하동 양보초, 양보샤인하모니 예술꽃 여름학교

하동 양보초등학교(교장 류영애)는 지난 8∼10일 2박3일동안 ‘양보샤인하모니 예술꽃 여름학교’를 운영했다고 11일 밝혔다.

전교생이 여수 디오션리조트에서 음악캠프와 워터파크 물놀이교실에 참가했다.

먼저, 양일간 진행된 음악캠프에서는 양보샤인하모니 오케스트라 파트별로 집중교육을 실시했다.

담임교사와 예술강사가 한 팀이 돼 파트별로 학생들을 지도했으며, 어린 음악가들은 아침부터 밤까지 연주 기량 향상과 아름다운 하모니를 만들어내기 위해 맹연습을 이어갔다.

특히, 계속된 연습에 지칠 법도 한데, 학생들은 쉬는 시간에도 저마다 어울려 악기를 연주하고, 다른 파트의 악기를 서로 가르치고 배우며 즐기는 시간을 가졌다.

둘째 날 밤에는 작은 음악회를 열어 양일간 갈고 닦은 실력을 무대 위에서 펼쳐보였다. 동요 메들리, 캐리비안의 해적, 학교 가는 길 등 다양한 장르의 곡을 파트별 연주, 양보샤인하모니 합주, 양보초 학생들이 직접 작사·작곡 한 창작동요 2곡을 선보였다.

마지막 날에는 수영장 이용 안전 및 여름철 자연재해 대비 교육을 실시한 뒤 워터파크에서 신나는 물놀이를 하며 그동안 음악캠프로 쌓인 피로를 풀었다.

특히, 저학년과 고학년이 짝꿍을 이뤄 함께 노는 시간을 가짐으로써 전교생이 서로를 이해하고 더욱 가까워지는 시간을 가졌다.

한편, 양보초는 지난해 예술꽃 겨울학교를 시작으로 올해부터 ‘양보샤인하모니 예술꽃 계절학교’를 추진하고 있으며, 이번 여름학교의 성과를 바탕으로 겨울학교도 운영할 계획이다.

김성도 기자  ksd@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