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
창원시, ‘희망 2019 이웃사랑 유공자 포상식’서 우수시 수상창원시 기관표창 및 이웃사랑 유공자 7명 수상

창원시는 마산합포구 웨딩그랜덤에서 열린 ‘희망 2019 이웃사랑 유공자 포상식’에서 기관표창 ‘우수시’에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경남도와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희망2019나눔 캠페인’ 기간 동안 기부 참여해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지역사회 나눔 문화 확산에 기여한 유공자를 선정했다. (최)우수시·군구 6개소, 경남도지사상 20명(개소),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상 65명(개소)등 총 95명(개소)를 선정해 표창장 및 감사패가 전달됐다.

창원시 기관표창 이외에 △경남도지사상 동창원농협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상 민간인(단체) 부문 동서식품(주), 차성민 과자점 차성민 대표, 유가네 뽕잎 칼국수 대표 김형근 대표, 빠리바게트 석전점 박대희 대표, 백마예술공연단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상 공무원 부문 마산회원구청 김진영 씨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희망 2019년 나눔 캠페인’ 기간 동안 창원시는 21억3800만 원을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모금했으며, 이는 지난해 19억4200만원보다 10% 더 많은 금액이다.

정시영 사회복지과장은 “어려운 시기임에도 지역사회의 다양한 모금·나눔 활동에 참여해 준 기업, 단체, 창원 시민 모든 분들에게 감사한다”며 “특히 지속적인 나눔 활동으로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는 오늘의 유공자 분들에게 다시 한 번 고맙다”고 말했다.

김성호 기자  kallsh@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