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경남종합
경남도의회, 양파·마늘 소비촉진운동 동참

경남도의회는 지난 10일 양파·마늘 산지가격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고있는 도내 재배농가를 돕기 위해 소비촉진운동에 동참했다.

이날 도의원과 의회사무처 직원 등 120여 명은 양파·마늘 1500kg, 양파즙 100박스 등 450만 원 상당을 구매했다.

김지수 의장은 “경남도에서 재배되는 양파·마늘은 전국 재배량의 20%, 24%를 각각 차지할 만큼 비중이 높다”면서 “가격폭락으로 인한 재배농가의 피해를 줄이고 안정적인 농가소득 보장을 위해 실시하는 소비촉진운동에 도민 여러분의 많은 동참을 바란다”고 말했다.

도의회는 지난 9일 성낙인 의원이 대표 발의한 정부 수매가 상향과 수급조절 대책 등을 촉구하는 ‘양파·마늘 가격안정을 위한 대정부 건의안’을 채택, 청와대와 국회 등에 전달할 예정이다.

김성호 기자  kallsh@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