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진주
조규일 진주시장, 태풍 ‘다나스’ 재난대비 총력상황판단회의…재난 대응 조치

조규일 진주시장은 지난 19일 오전 제5호 태풍 ‘다나스(DANAS)’ 북상에 따른 13개 협업반 재난실무부서 상황판단회의를 실시하는 등 태풍 대비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조 시장은 이날 13개 재난실무부서가 참여한 상황판단회의에서 “각 부서별 재난대비에 총력을 기울여 시민의 안전 확보에 최선을 다할 것”을 지시하고 실무부서별 조치사항과 임무를 최종 점검해 자연재난에 완벽히 대응할 수 있도록 조치했다.

또한, 오전 10시30분에 개최된 읍·면·동장 회의에서는 태풍 ‘다나스’대비 집수 맨홀 빗물 유입구 이물질 제거와 취약지역 점검 등을 실시하도록 읍·면·동장에게 직접 지시했으며 태풍으로 인한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예방활동에 만전을 기대 달라고 당부했다.

진주시 재난대책본부에서는 “태풍이 오기 전에 TV나 라디오를 수신해 태풍의 진로와 도달시간을 숙지하고 가정의 하수구나 집주변 배수구 점검, 막힌 곳 뚫기, 침수나 산사태가 일어날 위험이 있는 지역 거주 주민 대피장소와 비상연락방법 미리 알아두기, 노약자나 어린이 집 밖 외출 자제, 정전 대비 비상용 랜턴, 양초 구비 등을 해야한다”고 전했다.

또한 “태풍 주의보 및 경보 발효 시에는 저지대, 상습침수지역 거주 주민대피 준비, 운전 중일 경우 감속운행, 천둥·번개가 칠 경우 건물 안이나 낮은 곳으로 대피, 간판, 창문 등 날아갈 위험이 있는 물건 단단히 고정, 비닐하우스 등의 농업시설물 점검, 이웃이나 가족 간의 연락방법과 비상시 대피방법 등을 사전 확인할 것”을 당부했다.

이현찬 기자  hclee3949@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