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조선·경제
산청군 약초자원 연구성과 지역기업과 공유사물탕 약초·금은화 이용한 시제품 개발
연구개발 부담 줄여…항노화산업 성장 기대

산청군이 약용식물을 상품화하기 위해 진행한 연구개발 지원사업의 결과물을 지역기업과 공유한다.

22일 군에 따르면 ‘약용식물 상품화 R&D 지원사업’을 통해 개발된 ‘사물과립차 기억톡톡’의 상표등록을 마치고 경남생약농업협동조합에 기술을 이전 한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사업은 산청의 약초를 항노화산업과 연계해 고부가가치 상품화 하기 위해 진행됐다.

군은 연구개발을 통해 지역에서 생산되는 사물탕(천궁, 당귀, 작약, 숙지황) 약재가 인지기능 효능이 있다는 것을 검증했다. 이후 이 약재를 바탕으로 시제품 3종(당귀크런치, 사물초콜릿, 사물과립차)을 개발했다.

또 ‘금은화’의 향기추출물이 인간의 뇌와 신체에 심신안정 효과를 주는 알파파를 생성한다는 것을 확인, 시제품 4종(디퓨저, 향기스프레이, 차량용 방향제, 입욕제)을 개발했다.

시제품 개발 완료 후 군은 지역 내 기업을 대상으로 기술이전 설명회를 열고 기술이전 희망업체에 대한 접수를 진행했다. 그 결과 최근 경남생약농업협동조합과 기술이전 계약을 체결했다.

산청군 관계자는 “앞으로 기업인에게 더 많은 기술이전을 위해 지속적으로 연구성과와 시제품을 홍보 할 예정”이라며 “이번 기술이전이 지역경제 활성화와 한방항노화산업 성장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경남생약농업협동조합은 약초와 이를 가공한 건강식품 판매사업을 꾸려나가는 지역기업이다. 이번 ‘사물과립차 기억톡톡’ 기술이전을 발판으로 산청 약초를 이용한 신제품 출시를 추진할 예정이다.

강태준 기자  ktj@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태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