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통영
해수욕장 등 인명사고 대비 실전형 현장 훈련

통영해양경찰서는 통영시 공설해수욕장에서 통영시청, 통영소방서, 한국해양구조협회, 거제 드론스토리가 참여한 가운데 실전형 현장 훈련을 실시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훈련은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맞아 해수욕장 등 연안해역에서 물놀이중 발생할 수 있는 익수사고를 대비해 통영해경서를 포함해 3개 기관 및 2개 단체가 참여해 훈련을 실시했다.

특히, 갈수록 민간구조단체와의 협업 중요성이 강조되는 시점에 해경구조대와 한국해양구조협회 잠수사의 합동 잠수 수색이 두드러졌으며, 통영시청, 통영소방서 소속 안전관리요원의 합동 심폐소생술로 훈련이 더욱 빛났다.

또한, 실종자 등 해양사고 발생 시 입체적인 수색을 위해 MOU를 맺은 거제 드론스토리의 드론을 이용한 항공 수색으로 실감나는 훈련이 전개됐다.

임채현 경비구조과장은 “행락철 물놀이를 위해 많은 관광객이 통영에 방문 할것으로 예상되나, 민·관 협력체계를 더욱 공고히 해 만반의 태세를 갖추고 해양에서의 국민 안전 확보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성호 기자  kallsh@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