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조선·경제
창녕군 ‘양파·마늘 소비촉진운동’ 지속적 추진BNK경남은행 창녕양파 5000망 고객사은품으로 구매

창녕군은 양파의 작황호조에 따른 과잉생산으로 판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민들을 돕기 위해 지난 1일부터 양파·마늘 소비촉진운동을 추진하고 있다.

BNK경남은행(은행장 황윤철)에서 지난 24일 조금이나마 농가에 도움이 되고자 사랑의 창녕양파 사주기 행사에 적극 동참해 2000만 원을 들여 창녕양파 25톤(5000망/5㎏)을 구매했다. 이번에 구입한 양파는 전국 영업점 161곳에서 고객 사은품용으로 증정될 예정이다.

한정우 창녕군수는 BNK경남은행에서 창녕양파 소비촉진행사에 동참해준 것에 대해 감사를 표하면서 “창녕군은 양파·마늘 가격 하락으로 어려움에 처한 생산농가의 소득안정화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양파·마늘 소비촉진 운동을 지속적으로 확대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현재 창녕군은 소비촉진운동을 통해 창원시, 창녕군상공인협의회, 창녕축협, NH손해보험 등 여러 기관·단체에 판매 독려해 양파 7700톤을 소비촉진 했다. 26일 서울시 사당역에서 직거래장터를 개장하고, 경남농산물 제값받기 행사에 참석하는 등 소비촉진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우동원 기자  dw-woo7330@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동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