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
고성署,‘외국인 도움센터 간담회’ 개최 호응

고성경찰서(서장 오동욱)는 고성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서 경찰서 정보보안과장, 계장, 여청계장, 청문(피해자보호) 및 고성군다문화센터장등 관계자가 참석, 외국인 도움센터 간담회를 가졌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간담회에서 최근 베트남 이주여성 폭력에 대한 국민적 관심이 집중함에 다문화센터 관계자 및 결혼이민자 상대 외국인 가정폭력·성폭력·피해자 지원등 홍보하고, 경찰과 외국인 도움센터 활성화 방안을 논의하였다.

고성경찰서에서는 앞으로도 사회적 약자인 외국인 인권보호를 통해 글로벌 경찰을 실현하고, 경찰·고성군·다문화센터와 협업하여 다문화 위기 가정을 직접 방문 상담 및 애로사항을 청취하는등 지속적인 맞춤형 지원정책을 펼친다. 
   
오 서장은 “외국인 도움센터 등 외국인 관련단체와의 협력네트워크 활성화로 민·경 지원체제를 구축하고, 다양한 홍보활동 전개로 주민과 함께하는  따뜻하고 믿음직한 경찰상 정립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성호 기자  kallsh@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