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건·사고
아내 폭행·자해소동 30대 테이저건 쏴 검거

거창경찰서는 아내를 폭행하고 자해를 하겠다며 한바탕 소동을 벌인 A(39·배달기사) 씨를 검거했다고 29일 밝혔다.

A 씨는 지난 26일 오후 3시30분께 거창읍 소재 모 아파트에서 말다툼을 하던 아내 B(38) 씨를 폭행하고 도시가스를 누출시켜 “같이 죽자”며 자해소동을 벌인 혐의를 받고 있다.

B 씨는 남편의 폭행을 피해 달아나 112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은 경찰은 한국가스공사 직원과 함께 아파트 단지내 가스 차단 후 집으로 들어가 설득 도중 테이저건을 쏴 A 씨를 검거했다.  A 씨는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다.

한남일보  hannamilbo@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