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진주
진주경찰서, 하절기 특별 범죄예방 강화

진주경찰서는 망경동 소재 남가람공원에서, 정부혁신의 일환인 공동체 치안활동을 위해 시민경찰연합회(회장 최윤순) 등 30여 명이 남가람 공원순찰대 발족과 함께 치안강화구역을 합동순찰을 가졌다고 30일 밝혔다.
 
남가람 공원순찰대는 하절기 무더위를 피해 도심 내 공원을 찾는 시민들이 늘어남에 따라 각종 범죄로부터 주민들을 보호하고 여성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시민경찰연합회와 경찰관과 합동으로 공원 내 범죄취약지 순찰 및 공원 내 화장실 등 방범진단과 비상벨 점검할 예정이다.

김정완 경찰서장은 “여성불안감 해소를 위해 하절기 치안강화구역을 선정, 공중화장실, 여성안심구역 등 순찰횟수 증가는 물론, 방범진단을 통해 지자체와 협조, 방범시설물을 개선·보완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이현찬 기자  hclee3949@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