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건·사고
거제 사등면 공중화장실서 신생아 발견…경찰 수사

거제의 한 어촌마을 공중화장실에서 신생아가 유기된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3일 경찰과 소방본부에 따르면 지난 2일 오후 7시1분께 경남 거제시 사등면의 한 어촌마을 인근 공중화장실에서 남자 신생아가 탯줄이 달린 채 발견됐다.

당시 공중화장실 주변 행인이 “아기 울음소리가 들린다”는 내용으로 119에 신고했다.

남자아기는 현장에 도착한 소방당국에 의해 탯줄 소독과 보온조치 등 응급처치를 받고 진주의 한 대학 부속병원으로 옮겨졌다.

다행히 남자아기의 건강상태는 양호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최초 신고자의 증언과 주변 폐쇠회로(CC) TV 확인 등을 토대로 수사에 나섰다

김대홍 기자  kd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