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건·사고
통영 해수욕장서 마비증세 온 물놀이객 구조

통영해양경찰서는 지난 3일 오후 5시20분께 통영시 한산면 비진도 해수욕장에서 물놀이를 하다 미역치(쌔치)에 쏘여 마비증세가 온 응급환자 A 씨(28)를 구조했다.   

신고를 받은 통영해경은 50톤 급 경비정을 현장으로 급파해 오후 6시10분쯤 A 씨를 통영시 산양읍 척포항으로 옮겨 119에 인계했다.

병원으로 옮겨진 A 씨는 생명에는 지장이 없으나 마비증세로 인한 치료를 받고 있다. 

통영해경은 “유해생물 안전관리 대책을 수립하고, 지자체 등 유관기관과의 해양정보 공유 등을 강화해 여름철 연안해역에서 유해생물로 인한 인명사고 예방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최현식 기자  hsc2844@daum.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