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창원
창원시, 진동리지구 전승 해병대 전승기념식전투 전승 69주년, 400여 명 참석

창원시는 진동리지구 전투 전승 제69주년을 맞아 마산합포구 진북면 해병대 진동리지구 전첩비에서 기념식을 지난 10일 오후 거행했다.

해병대 진동리지구 전투는 6·25 전쟁 당시 마산을 거쳐 부산을 점령하려는 북한군 제6사단에 맞서, 해병대 김성은 부대를 중심으로 한 연합군이 목숨을 건 사투 끝에 최초로 승리한 전투이다. 그 전공을 기려 매년 해병대 진동리지구 전첩비에서 개최되고 있으며, 이날 행사에는 해병대 전우회 회원 및 참전용사, 현역장병 등 40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를 주관한 (사)해병대창원시마산연합전우회는 1996년 설립돼 10개의 산하지회에서 400여 명의 회원이 활동 중이며, 회원 권익신장과 교통질서 계도 및 방범 등의 지역사회봉사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조국을 위해 산화하신 호국영령들의 명복을 빌며 오늘의 대한민국을 있게 한 참전유공자분들에게 감사한다”며 “여전히 안보는 매우 중요하며, 참전유공자 예우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현식 기자  hsc2844@daum.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