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김해·부산
김해시의회 ‘정부 日 아베정권 적극 대처 촉구’ 성명수출규제 조치 적극적 대처

김해시 여야 의원들이 13일 일본의 보복적 수출규제 조치의 즉각 철회와 정부의 적극적 대처를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김해시 의원들은 이날 시청 프레스센터에서 의원일동 명의의 성명서를 통해 “일본의 조치는 세계무역기구 협정 등 국제규범에도 정면 배치되는 것으로, 자유무역주의를 줄곧 부르짖어왔던 아베 정권의 이중성이 증명됐다면서 “일본제품 불매는 시민의 자율적인 의사이고 합헌적인 일임이 분명하며, 또한 일본 국민들도 아베 정권의 외교적 폭주를 막아내고 세계 질서에 순응하는 것이 도리일 것”이라고 밝혔다.

의원들은 “빠른 시일 안에 아베정부가 제자리로 돌려놓지 않는다면 양국간 갈등의 장기화로 미래지향적 관계로 나아가는 데 걸림돌이 될 것이고 그로 인한 피해는 온전히 양국의 국민에게 돌아갈 것이 분명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일본의 보복적 수출규제 조치는 자유무역주의뿐 아니라 국제 분업체계의 기본적인 신뢰를 훼손하고 더 나아가서는 세계 경제질서 파탄을 초래할 수도 있다”면서 “안하무인의 일본 아베정권에 엄중히 경고한다”고 말했다.

의원들은 일본 정부에 대해서는 보복적 수출규제 조치의 즉각 철회와 미래지향적 한일관계 재정립을 위한 외교적 노력의 장에 적극 나설 것을 촉구하고, 우리 정부에게는 국내 산업보호 및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에 대한 적극적 대처를 주문했다.

천보빈 기자  happyqhrms@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천보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