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뉴스 한남포토
학사루에 활짝 핀 배롱나무꽃

13일 오전 함양군 함양읍 학사루에서 붉은빛 배롱나무꽃이 만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꽃이 100일 동안 간다고 해 붙여진 이름이다.
줄기를 만지면 모든 가지가 흔들린다고 해 ‘간지럼나무’라고도 불린다. 꽃이 오래가고 줄기의 무늬가 아름다워 전통적으로 남부지역을 중심으로 주택 공원, 자연학습장, 생태공원 등지에서 조경수로 쓰인다.

/사진제공=함양군청

한태수 기자  ht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태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