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우리가 새로운 노무현”…봉하음악회 31일 개최조정래·유시민 ‘봉하대담’…가수들 공연도 이어져

노무현 대통령 탄생 73주년 기념 ‘2019봉하음악회’가 오는 31일 오후 6시부터 김해시 진영읍 봉하마을 생태문화공원에서 열린다.

이번 봉하음악회는 ‘우리가 새로운 노무현입니다!’를 주제로 고(故) 노무현 대통령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고 노래하는 자리다.

음악회 첫 순서는 조정래 작가와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의 봉하대담으로 꾸며진다. ‘국민에게 국가란 무엇인가?’라는 질문을 비롯해 ‘깨어있는 시민’, ‘사람 사는 세상’에 대한 고민을 대담 형식으로 풀어갈 예정이다.

노무현재단 홈페이지와 소셜네크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시민들의 질문도 받고 있다.

배우 윤희석의 사회로 오후 7시부터 펼쳐질 공연에는 가수 한영애·이승환·육중완 밴드·안녕바다·우창수와 개똥이·봉하 프로젝트 그룹 등이 무대에 오른다. 유튜브를 포함한 재단 SNS를 통해 생중계된다.

음악회에 앞서 오후 2시부터는 농업회사법인 ㈜봉하마을이 준비한 봉하먹거리장터에서 봉하쌀막걸리, 봉하편육, 김치전 등 다양한 친환경 먹거리를 즐길 수 있다. 노약자 쉼터는 바이오센터 2층이다.

봉하음악회 당일에 한해 노 대통령묘역을 오후 10시까지 야간 개방한다. 올해로 10회째를 맞는 봉하음악회는 지난 2010년 ‘작은 음악회’로 시작해 해마다 노무현 대통령 양력 생일인 9월1일을 즈음해 열린다.

천보빈 기자  happyqhrms@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천보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