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진주
진주시, 외곽지역 급수불편 개선사업 완료수곡면 동월마을, 이반성 수성마을 일원 상수도 해결

진주시는 그동안 시(市) 외곽지역 고지대에 위치하고 있어 수돗물 사용에 불편을 겪고 있었던 수곡면 동월마을(59세대 약 80명 거주), 이반성면 수성마을 (39세대 약 70명 거주) 지역에 대한 급수불편 개선사업을 완료했다고 3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수곡면 동월마을과 이반성면 수성마을은 시 외곽에 위치하고 지대가 높아, 그동안 지역 주민들은 물 사용량이 많은 하절기와 명절기간 동안 상수도 문제로 수돗물 사용에 어려움이 많았다.

이에 시는 진주시 외곽 지역 급수불편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올해 초 단기·중기·장기방안을 마련하고, 이를 실행하기 위해 수도정비기본계획에도 반영했다.

이어, 시는 사업비 약 2억 원을 투자해 동월·수성마을 가압장 신설 공사를 지난 6월에 착공하고 이달 1일 최종 시험 가동을 완료해 통수했다. 

이번 가압장 설치로 시는 그동안 물 사용량이 많은 시기에 발생했던 수도급수 문제를 해소했다. 또한 설치된 가압장은 수곡면 원계리, 이반성면 수성리 일원 고지대에 안정적인 수돗물 공급을 위해 설치 예정인 배수지 운영에도 반영될 계획이라고 밝혔다.

진주시 수도과 관계자는 “민속 최대 명절인 추석을 맞이해 안정적인 수돗물 공급을 위해 추석 연휴 간 비상 급수대책을 마련하고 추석 이전 수도 시설에 대한 점검과 정비를 마쳐 연휴기간 상수도 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덧붙여 “추석 명절 기간에는 물 사용량이 급격히 증가함에 따라 수돗물 공급에 차질이 우려된다”며 “시민들이 물 아껴 쓰기에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현찬 기자  hclee3949@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