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조선·경제
함양군 ‘하얀햇살’ 떡볶이 일본 수출길 올라

함양군은 지역 내 수출전문업체인 하얀햇살(대표 박태우)에서 떡볶이 1250박스를 선적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수출은 지속적인 일본 바이어와의 컨텍을 통해 이뤄진 것으로 50피트 5000만 원 상당의 떡볶이 제품이 수출길에 올랐다.

이번 수출업체인 하얀햇살은 이은농공단지에 소재하며, 주요 생산품은 떡국, 떡볶이, 민속떡을 생산하고 있으며, 지난 2015년 수출전문업체로 지정돼 운영해오고 있다.

연매출이 35억 원으로 주요수출국은 미국, 태국, 베트남 등으로 함양 농식품 수출을 이끌어가고 있는 수출업체이다.

군 관계자는 “다양한 수출확대방안 마련을 위해 민·관이 꾸준히 노력한 것이 이번 수출선적으로 이어졌으며, 특히 일본 수출규제로 무역마찰이 있는 시점에 지리산 함양의 우수한 농식품을 알릴 수 있는 이번 수출이 있어 더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한태수 기자  ht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태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