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고성
고성군, ‘농산물가공 지원센터’ 구축 의견 제시상품화로 판매수익 창출 기대

고성군 농업기술센터 소회의실에서 김진현 소장, 담당 공무원, 농산물가공 교육생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고성군 농산물가공 지원센터 구축 기본계획 수립 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보고회는 2020년~2021년 연차사업으로 추진할 농산물가공지원센터의 구축방향, 가공품목 및 유형, 운영방법 등 지역 실정에 맞는 가공센터 건립과 관련해 실수요자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한 자리로 마련됐다.

이날 가공희망 유형부터 유통마케팅까지 다양한 의견이 제시됐다.
 
군은 기존에 운영하고 있는 농산물가공 창업보육센터와 연계해 소규모 농업인의 창업지원 및 농산물의 고부가가치 상품화를 통한 농업의 6차산업화, 농촌활력 증진을 위한 농산물가공 지원센터를 건립할 계획이다.

시설이 완공되면 소규모 농업인이 고가의 가공시설 및 장비구축 등을 부담 없이 이용해 농산물을 가공, 상품화로 판매수익을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진현 소장은 “지역 실정에 적합한 가공품목 및 유형, 운영방법 등 실수요자 중심의 운영방향을 설정하고 이날 제안된 문제점이나 건의사항을 충분히 반영하겠다”고 말했다.

이하니 기자  lhnqpqp@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하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