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특별기고
가정 내 아동학대 예방을 위한 우리의 발걸음
허진성 거창경찰서 여성청소년계 경장

‘아동학대’란 보호자를 포함한 성인이 아동의 건강, 복지를 해치거나, 정상적 발달을 저해하는 신체적, 정신적, 성적 폭력이나 가혹행위 및 아동의 보호자에 의해 이루어지는 유기와 방임을 말한다.

아동보호전문기관 통계에 따르면, 이러한 아동학대의 약 80%가 부모에 의해 발생하고 있어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전문가들은 아동학대를 막기 위해서 가장 중요한 것은 부모들의 인식 개선이라고 입을 모아 말한다.

부모들이 자녀를 자신의 소유물로 인식하는 태도를 버리고, 민주적이고 인격적인 존재로 대우하는 태도를 가진다면 아동학대는 근절될 수 있을 것이다. 그러나 은폐된 가정이나, 사회·경제적 지위가 낮고 알코올중독 등에 정식적으로나 경제적으로나 성숙하지 못한 부모가 충족되지 못한 개인의 분노를 자녀에게 푸는 경우가 많은 것이다.

그리고 자신들의 행복만 중시하는 개인주의 성향 강화도 원인이라고 할 수 있다. 젊은 부모들이 자녀에게 애정을 품지 못하고 자신의 행복에 자녀가 방해된다 생각해 어린아이들을 방치하고 폭행하는 사례도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다.

보통 아동학대는 가정 내 보호자가 가해자인 경우가 많아 주변의 관심이 없으면 발견하기 어렵기 때문에 아동학대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모든 사람들이 아동학대에 대해 조금 더 관심을 갖고 주변에서 아동학대가 발생할 경우 112에 신고를 하도록 해야 할 것이다.

이와 더불어 아동학대 범죄를 예방하기 위한 촘촘한 사회안전망 구축이 필요하다. 결국 가정내 아동학대에 대해서도 학교나 사회에서 아동을 보호하는 시스템에 의지할 수밖에 없다. 일회성 정부 대책이 아닌 현실적인 시책이 될 수 있도록 주기적인 제도 점검과 함께 관련 여러 부처를 컨트롤할 수 있는 상호 협력, 통합적인 아동 보호책이 필요할 것이다.

마지막으로 부모들이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녀들에게 희생을 강요하지 말고 함께 행복하기 위한 인격적 존재로 대우하는 태도를 가진다면 아동학대는 자연스럽게 해결될 것이기 때문에 근본적으로 학대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부모들의 인식을 전환하는 것이 가장 빠르고 정확한 해결 방법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한다.

한남일보  hannamilbo@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남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