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조선·경제
함양산삼축제 농·특산물판매장 인기몰이48개 농가·업체 참여 4억1300만 원 농·특산물 판매

함양군은 지난 8일부터 상림공원 일원에서 열린 ‘2019 함양산삼축제장’에 48개 농가 및 업체가 참여한 농특산물 판매장을 운영해 4억1300만 원 상당의 판매실적을 올렸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산삼축제 농·특산물 판매장에는 사과, 배, 오미자, 도라지, 더덕, 나물 등 친환경 농·특산물과 꿀, 치즈, 전통장류 등 200여 품목을 비롯해 자매결연지 4개 시·군에서(창원시, 통영시, 담양군, 대구시) 참여해 더욱 다양한 제품 선보였다.

특히, 시중가보다 10~20% 할인된 가격으로 제공해 농·특산물판매장에는 추석 연휴기간 동안 많은 내방객들로 북적거렸다.

또한, 농·특산물 구매 고객들에게 꽃모종 배부와 주차장까지 무료배달 서비스를 실시해 내방객의 큰 호응을 얻었으며, 추석명절을 맞이한 선물기획전 및 택배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우리 농·특산물의 지속적인 판매 및 홍보를 전개했다.

군 관계자는 “이번 산삼축제 농특산물 판매장 운영을 통해 함양군의 우수한 농특산물을 대내외로 알릴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며 “내달 2일부터 6일까지 개최되는 천령문화제에서도 농·특산물 판매장을 운영하기 위해 입점업체를 모집 중이다”고 전했다.

한태수 기자  hts@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태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