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거제
거제 해금강테마박물관, 태풍 영향 옥상대형구조물 ‘붕괴 직전’119긴급출동…안전조치 인명피해 없어
인근 남부면 도장포 마을도 피해 입어
거제 해금강테마박물관은 태풍 ‘타파’의 영향 때문에 박물관 옥상대형구조물이 피해 입은 모습.

거제 해금강테마박물관은 22일 제17호 태풍 ‘타파’의 북상으로 인한 비바람의 영향 때문에 박물관 옥상대형구조물이 붕괴 직전까지 이르는 큰 피해를 입었다.

해금강테마박물관 관계자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30분경 옥상에 있던 대형구조물에 구조물 정면이 갈려져 있고 금이 간 것을 목격했다”고 밝혔다.

이에 박물관은 10시5분경부터 거제시재난대책본부 및 남부면사무소, 거제소방서, 경남도 재난대책본부에 신고해 피해 상황을 접수했다.

그리고 부서진 구조물의 잔해들을 신고를 받고 긴급 출동한 거제소방서 동부면 119 안전센터 소방대원 및 면사무소에서 비상근무 중인 공무원들이 출동해 긴급 안전조치를 취했다.

다행히 건물 내부에 관람객이 없었던 관계로 인명 피해는 없었다.

한편, 타파의 북상으로 인해 박물관뿐만 아니라 인근의 도장포 마을도 입구에 있는 거제시 시내버스 행선지 안내간판, 거제시 관광 안내도가 부서지고 입간판이 떨어져 나가는 등의 막심한 피해를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김대홍 기자  kd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