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건·사고
하동 섬진강, 실종 3일만에 익사체로 발견

하동군 섬진강변에서 낚시하던 30대 직장인이 실종 3일만인 24일 오전 하동 섬진교 10m 지점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하동소방서는 지난 22일 하동군 화개면 섬진강에서 낚시 중 실종된 김모(38) 씨를 3일만인 24일 오전 9시50분께 하동섬진대교 아래에서 발견했으나 안타깝게도 이미 숨을 거둔 상태였다고 밝혔다.

지난 20일 오후 5시께 부산 직장에서 퇴근 후 섬진강에 낚시하러 간다고 가족에게 연락한 후 22일까지 가족과 연락이 되지 않아 경찰에 신고한 사건이다. 하동군 화개면 소재 궁도장 주차장에 자신의 승용차를 주차해 놓고 실종됐다.

하동소방서는 지난 22일 오전 7시30분부터 하동경찰서와 공동으로 3개 구역으로 나눠 수변, 수상, 공중 수색을 하던 중 이날 오전 9시50분께 하동섬진교 교각 10m 정도 아래 강물에 떠 있는 실종자를 발견, 시신을 인양했다.

김성도 기자  ksd@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