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하동
경남생태귀농학교, 행복귀농 하동서 현장투어도시민 40명 선배 귀농인 농장 견학

(사)경남생태귀농학교(학교장 이상돈)가 대한민국 행복귀농밸리 하동에서 선배 귀농인 농장을 견학하는 등 현장투어를 실시했다.

하동군은 경남생태귀농학교가 예비 귀농·귀촌인 40명을 대상으로 지난 주말·휴일 1박2일 일정으로 하동군 일원에서 귀농·귀촌 투어교육을 실시했다고 30일 밝혔다.

예비 귀농·귀촌인들은 첫날 하동군의 귀농·귀촌 정책과 농업현황을 소개 받고, 농업기술센터가 운영하는 농기계임대사업소에서 농기계 운영 현황 및 사용 용도 등에 대한 현장설명을 청취했다.

이어, 세계중요농업유산으로 등재된 하동녹차에 대한 다양한 체험을 하고자 선배 귀농인 연우제다를 찾아 녹차의 생산·가공·유통 등에 대한 실질적인 체험담을 들었다.

그리고 악양면 농·특산물 제조·가공공장과 하동읍 만지 배 농장, 적량면 체리·백향과 농장, 옥종면 들깨 농장을 차례로 찾아 현장 교육을 받았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성공적인 귀농·귀촌에는 사전에 많은 체험이 중요하고 선배 귀농인의 자문을 통해 농업의 기초기술을 습득하며 지역민들과 함께하는 자세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지리산 줄기의 아름다운 자연과 어우러진 천혜의 땅 하동에서 행복한 귀농생활을 시작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귀농정책을 펼치겠다”고 덧붙였다.

정한성 기자  j11s66@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한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