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도내 하반기 골프장 농약사용량 실태 조사43개 골프장 맹·고독성 농약 사용 여부

경남도는 10일부터 내달 8일까지 도내 43개 골프장을 대상으로 ‘19년 하반기 골프장 농약사용량 실태 조사를 실시한다.

이번 조사는 골프장 내 농약 사용으로 주변 지역의 수질오염을 예방하기 위해 골프장 농약사용량을 저감시키고 친환경·생물 농약 사용을 권장하기 위해 실시한다.

주요 조사 내용은 ‘19년 하반기 골프장 농약사용량 조사, 맹·고독성 농약 사용 여부, 자발적 농약사용량 저감 노력 및 친환경·생물 농약 사용 권장 지도 등이다.

사천시, 김해시 등 6개 시·군은 도와 합동 조사를 실시하고 그 외 시·군은 자체 조사를 실시할 방침이다.

‘15~‘17년 골프장 농약사용량 실태 조사결과 도내 골프장의 맹·고독성 농약사용은 없었으나, 도내 골프장의 ha당 농약사용량(kg)을 살펴보면, ‘15년은 17.9kg/ha, ‘16년 18.2kg/ha, ‘17년 19.3kg/ha로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추세이다.

조용정 경남도 수질관리과장은 “지속적인 골프장 농약사용량 조사와 농약 사용량 저감 지도를 통해 골프장 주변 수질오염으로 인한 피해가 최소화되도록 노력할 것이며, 친환경·생물 농약 사용도 적극 권장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최현식 기자  hsc2844@daum.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