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특집 특집
지리산 천왕봉에 올들어 첫 얼음

국립공원공단 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는 한글날인 9일 지리산 천왕봉 정상(1915m) 일대에 올가을 첫 얼음이 얼었다고 밝혔다.

지리산 일대는 이날 오전 1시께 최저 기온이 2.9도를 보인 가운데, 최대 풍속 초속 9.4m의 매서운 바람이 불며 기온이 급감하면서 올가을 들어 처음으로 고드름과 얼음이 관측됐다.

지리산국립공원의 첫 얼음은 지난 2014년 10월5일, 2017년 10월15일에 관측됐으며, 올해 첫 얼음은 예년보다 6일 빠르다.

/사진제공=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

 

강태준 기자  ktj@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태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