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행정
경남도, 자치경찰 시범도입 사전준비 ‘착착’시범도입 추진 계획안 공유

경남도가 10일 도청 중회의실에서 공동단장인 경남도 박성호 행정부지사와 경남지방경찰청 김근식 제1부장을 비롯한 추진단 20여 명이 참석, ‘자치경찰제 시범도입 준비단(TF)’ 제2차 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는 지난 8월7일 제1차 회의에서 자치경찰 시범도입에 대한 경남도 대응전략을 논의한 이후 2개월 만에 실무팀을 중심으로 진행돼온 ‘경남형 자치경찰제 시범도입 추진계획안’을 공유하고 집중논의하고자 개최됐다.

경남도는 계획안에 △도입환경 △경남 시범도입 필요성 및 추진전략 △경남형 자치경찰 추진계획(개편체계, 조직·인력 구성, 주민밀착형 치안서비스, 시설·청사·예산·재원 확보, 주민참여활성화 방안) △기대효과 등의 내용을 담았다.

자치경찰제가 도입될 경우, 지역특성에 맞는 지역맞춤형·주민밀착형 치안서비스 제공이 가능해지고 국가경찰과 자치경찰의 이중의 치안서비스로 촘촘한 범죄대응프로세스 제공, 일반행정과 치안행정 융합으로 시너지효과 창출, 주민봉사적 책임행정이 강화될 것으로 보인다.

이날 회의에서는 경남형 자치경찰제 시범도입 추진계획안 설명에 이어 박성호 행정부지사가 주재하는 자유토론을 통해 자치경찰제 시범도입 준비단에서 검토의견을 제시했다.

박성호 경남도 행정부지사는 “광역단위 자치경찰제가 시행될 것에 대비해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준비단에서는 지속적으로 경남형 자치경찰제 추진을 위한 사전준비를 철저히 해야한다”고 강조하며 “더불어 법 개정 전이라도 도와 도경이 협업해 도입할 수 있는 사업도 발굴·추진할 것”을 당부했다.

김대홍 기자  kd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