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
마산지방해양수산청, 청소년 바다문화예술축제청소년 바다 접할 수 있는 기회

마산지방해양수산청(청장 변재영)은 오는 12일 정오에 창원시 마산합포구 오동동 문화광장에서 경남도 초·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제4회 '경남지역 청소년 바다문화예술축제'를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경남지역 청소년 바다문화예술축제는 해마다 지역 내 30여개 학교와 1000여 명의 학생이 참여하고 있다.

올해 행사는 역시 '바다와 함께 꾸는 꿈'과 '바다와 함께 여는 미래'라는 주제로 바다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자 실시한다 .

해군 군악대의 식전공연 및 진주 경남예술고등학교의 축하공연을 시작으로 마산무학여고, 내서여고, 제일고등학교, 통영충렬여중, 거제성포중 등 경남지역 14개 학교 동아리팀 160여 명의 밴드, 댄스공연이 펼쳐진다. 

특히, 사단법인 경남농아인협회 창원시마산지회에서는 '손짓세상'을 수어노래로 특별 공연할 예정이다 

또, 한국해양수산연수원, 해군교육사령부, 창원해양경찰서, 수협중앙회, ㈜삼성중공업, ㈜한국코스코, 경남로봇고등학교 등에서 총 9개의 진로직업체험부스를 설치해 청소년들이 다양한 해양수산관련 진로 직업체험을 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한편, 마산지방해양수산청은 찾아가는 해양교실, 어촌마을 체험, 해양역사 인물 유적지 탐방 등 해양문화체험 프로그램을 통해 미래 해양의 주역인 청소년들에게 바다를 접할 수 있는 다양한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김유진 기자  tjsdndbwls12@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