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지금 경남은
‘경남청년드림카드’ 3차 모집…청년의 꿈 응원25일까지 드림카드 홈페이지 접수
3차 대상자 838명 선발, 11월 지원

경남도와 18개 시·군이 미취업 청년들의 구직활동을 지원해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기 위한 ‘청년구직활동수당 지원사업(이하 드림카드사업)’ 3차 대상자를 오는 25일까지 모집한다.

현재까지 1차 1630명, 2차 1699명을 선발해 총 3329명의 청년들이 구직활동비를 지원받아 자격증 취득, 어학강의, 취업도서 구입, 면접활동 등 취·창업을 위해 열심히 노력하고 있다.

이에 경남도는 더 많은 청년들이 드림카드 사업의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연내 838명을 추가로 모집한다. 신청기간은 오는 25일까지이며, 드림카드 홈페이지(http://gndreamcard.kr)에서 자격여부를 확인하고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다. 결과는 내달 중 홈페이지 및 개별 문자를 통해 발표한다.

지원자격은 공고일 현재 지역 내 시·군에 주소를 두고 있고, 만 18~34세 이하, 기준 중위소득 150% 이하면서 주 근로시간이 30시간 미만인 미취업 청년이다.

신청서류는 △졸업(수료)증명서 또는 제적증명서 △가족관계증명서(미혼:부모기준, 기혼:본인기준) △주민등록등본 △근로계약서(주 30시간 미만 근로확인용) △병적증명서(34세 초과 확인용) 등이다.

지원 대상자로 선정되면 월 50만 원씩 4개월간 총 200만 원이 지원되며, 일자리 플랫폼과 연계한 다양한 구직정보도 제공된다. 지원금은 청년이 원하는 구직활동 직·간접 비용으로 사용 가능하다.

김대홍 기자  kdh@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