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창원
창원시, 수돗물 ‘필터변색 민원 합동점검’ 이상 무변색필터 분석 ‘망간’ 주성분임

민간인으로 구성된 수돗물평가위원회(위원장 최용봉)는 최근 언론보도와 관련해 진해구 급수과정별 민관합동점검을 실시한 결과, 공급되는 수돗물은 먹는 물 수질기준에 적합하며 변색필터 부착성분 분석결과 ‘망간’이 38 ~ 47%로 주성분이었다고 15일 밝혔다.

언론보도 후 지난달 27일 낙동강유역환경청, 경상도, 수자원공사 등 관계기관 합동 대책회의 및 1차 공동조사를 실시, 지난 1일에는 창원시 수돗물평가위원회와 함께 민관합동으로 2차 공동조사를 실시했다.

이번 조사는 참석자 입회하에 정수장에서부터 민원세대 내 수도꼭지까지 급수과정별 채수, 저수조 상태 및 민원내용 확인, 채수시료 수질검사(수돗물 전 항목), 변색된 수돗물 필터 수거 후 변색필터 부착성분 분석 등으로 진행됐다.

조사결과 급수 과정별 채수시료의 탁도는 0.04 ~ 0.09NTU로 수질기준(0.5NTU 이하)에 적합했고, 필터변색 확인을 위해 종이필터로 1L 여과한 필터 테스트에서도 대부분 양호한 상태(수도꼭지 온수에서는 보통 상태)였으며, 변색필터 부착성분 분석결과(한국수자원공사 수질검사센터에 의뢰)는 망간 38 ~ 47%, 알루미늄 13 ~ 19%, 철 10 ~ 17% 순으로 나타났다.

망간은 인체에 필요한 미네랄 중 하나로 하루 건강 권고치는 0.4mg/L(WHO, 2017)이며, 인체에 유해하진 않으나 음용시 맛·냄새 등 심미적 영향을 주는 물질로서 먹는물 수질기준(0.05mg/L 이하) 항목으로 관리되고 있다.

최용봉 위원장은 “샤워기 필터의 착색성분은 대부분 망간이며 먹는 물 수질기준 이내인 경우 음용하는데 아무런 문제가 없다”며 “특히, 보일러 온수에서 필터오염이 주로 발생되므로 각 가정에서 장시간 미사용 후 온수를 사용하실 경우 온수 라인을 10여 분간 방류 후 사용하시고, 저수조 및 보일러 온수배관 등의 주기적인 청소로 옥내 급수관 관리에 신경을 써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유진 기자  tjsdndbwls12@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