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진주
조규일 시장, ‘무장애 여행’ 대학생들과 데이트대학연합동아리 ‘작은 시선’과 만남

조규일 진주시장은 진주성 공북문 앞 유정카페에서 대학연합동아리 ‘작은 시선’ 회원 10여 명을 만나 16번째 ‘시민과의 데이트’ 시간을 지난 16일 가졌다.

‘작은 시선’은 ‘장애인은 왜 여행하기 어려울까?’라는 작은 관심에서 시작해 올해 5월 경남과기대와 경상대 학생 16명이 만든 연합 동아리이다.
 
또한, 동아리가 운영하는 ‘장애인의 무장애 여행’ 블로그에는 휠체어 장애인이 이용 가능한 관광지, 숙박시설, 음식점 등 27개소에 대한 무장애(Barrier Free) 정보를 제공 중이며, 이번 진주남강유등축제를 위해 행사장 주변의 Barrier Free 시설을 표시한 무장애지도 2000부를 제작해 배부했다.

이날 데이트에 참석한 대학생들은 진주시의 무장애도시 조성사업에 대해 다양하게 질문하고 차별 없는 도시환경 조성을 위한 참신한 의견들을 제시했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더불어 사는 사회를 위해 좋은 생각을 가지고 활동하는 대학생들이 진주에 있다는 것이 자랑스럽다”며 “이번에 제시된 여러분들의 젊은 아이디어들이 모든 시민이 차별 없이 생활할 수 있는 도시환경을 만드는 데 꼭 보탬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현찬 기자  hclee3949@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