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KAI, ‘2019년 항공우주논문상’ 시상식 개최한공우주산업 발전 초석 다져

한국항공우주산업(주)(이하 KAI)이 ‘2019년 항공우주논문상’ 시상식을 17일 서울 ADEX에서 개최했다.

시상식에는 KAI 안현호 사장, 산업통상자원부 최남호 제조산업정책국장, 한국항공우주학회 이재우 심사위원장을 비롯한 수상자와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KAI가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 항공우주학회 등이 후원하는 항공우주논문상은 항공우주 분야의 저변확대와 젊은 인재의 창의적인 연구 활성화를 위한 목적으로 지난 2003년부터 개최돼 올해로 17회째를 맞았다.

올해를 포함해 현재까지 500여 편의 논문이 접수돼 국내 최고 권위의 항공우주 분야 논문상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올해 최우수상은 한국과학기술원 임재한 학생(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과 서울대학교 윤상훈·이준희·조해성 팀(KAI CEO상)이 수상했다. 안재명(한국과학기술원) 교수와 김종암(서울대) 교수에게는 최우수 논문을 지도한 공로로 특별상이 수여됐다.
 
한국과학기술원 임재한 학생은 복잡한 자율 운행교통(free-flow-traffic) 체제 속에서 응급도에 따라 교통을 분리하고 관리할 수 있는 분산형 범용 관제시스템을 제안했다.

서울대 윤상훈 팀은 초소형 비행체의 날개 형상과 재질을 해석하는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이를 활용해 날개 시맥의 탄성이 공력 성능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했다.

이외에도 우수상 2팀, 장려상 5팀 등 총 9팀이 선정됐다.

수상자에게는 상패와 함께 총 1700만 원의 장학금이 수여되며, 주저자는 논문주제와 연관된 당사 채용전형 지원 시 서류전형이 면제된다.

최현식 기자  hsc2844@daum.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