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건·사고
통영시 국도 남방에서 40대 변사자 발견

통영해양경찰서가 지난 19일 오후 4시29분께 통영시 국도 남동방 6.5해리 해상에서 표류 중인 변사자(47·평택시 거주·남)를 인양했다.

이날 낚싯배 A 호의 승객 B 씨가 해상에 표류 중인 변사자를 발견해 해당 배의 선장 C 씨가 VHF 통신망을 이용, 통영해경 308함에 신고했다.

신고를 접수한 통영해경은 308함, 욕지구조거점출장소 연안구조정을 현장으로 급파, 이날 오후 4시27분께 연안구조정에서 변사자를 확인, 인양 완료한 통영해경 전용부두에 입항, 변사자 운구차에 변사자를 인계했다.

최현식 기자  hsc2844@daum.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현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