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남해
남해군, “창의적 관광 콘텐츠 발굴 추진”지역 특색에 맞는 콘텐츠

남해군이 군청 브리핑룸에서 관광사업과 관련한 현안에 대해 21일 오전 언론브리핑을 개최했다.

소통군정 실현의 일환으로 열린 이날 김용태 관광진흥담당관과 부서 팀장이 참석해 군이 추진 중인 관광시책 등을 소개했다.
 
김용태 관광진흥담당관은 창의적인 콘텐츠 개발·운영, 관광거점 다양화, 콘텐츠 다양화 등 ‘콘텐츠와 운영계획이 충실한 적정규모 관광자원 개발’과 ‘남해의 대표적 관광상품, 지역축제’라는 2건의 주요 핵심내용을 설명했다.

김 관광진흥담당관은 창의적인 콘텐츠 개발·운영을 위한 사업으로 앵강만 다도해 전망대 조성, 미조 냉동창고 재생사업 등을 순차적으로 언급됐다.

또한, 민간투자와의 협업체계 구축을 통한 ‘관광거점 다양화’ 사업으로 힐링빌리지 조성, 다이어트 보물섬 조성사업을 소개하고 노도문학의 섬, 동대만 생태공원 조성사업 등 ‘관광 콘텐츠 다양화’ 사업도 함께 설명했다.

김용태 관광진흥담당관은 “지난 15일 최종 보고된 남해군 관광객의 여행패턴과, 관광 경쟁력을 진단한 용역결과를 활용해 지역의 관광전략 방향을 재설정하겠다”며 “여행패턴과 트렌드가 변하고 있고, 이에 대응하는 새롭고 다양한 방식의 콘텐츠나 관광자원을 개발하기 위해 많은 고민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지역 관광시장 확대를 위한 20~30대 젊은층 공략과 여행 접근성 개선, 수요자 중심의 여행 프로그램 제시, 관광마케팅 다양화 등 관광정책의 체질 개선에 앞으로 전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성도 기자  ksd@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