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건·사고
밀양역서 새마을호 치여 1명 사망·2명 부상

밀양역에서 작업 중인 인부들이 역으로 진입하던 열차에 치여 1명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22일 코레일(한국철도)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16분께 부산행 새마을호가 경부선 밀양역으로 진입하다가 선로에서 작업 중이던 인부 3명을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1명이 사망하고 2명이 중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후송됐다. 부상자들의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선로에서는 총 5명의 인부가 철도 위 자갈 높이를 맞추는 이른바 ‘면맞춤 작업’을 진행하고 있던 중이었다.

코레일은 사고 수습 후 자세한 사고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우동원 기자  dw-woo7330@hannamilbo.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동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