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거제
거제시 교통신호기, 운영방식 바뀐다안전한 보행환경 조성위해
내달 1일부터 새 운영방식

거제시는 내달 1일부터 지역 내 교통신호기 운영 방식을 오전 5시부터 자정(19시간) 사이는 정상신호, 자정부터 오전 5시(5시간) 사이는 점멸신호로 일괄 운영한다.

기존 교차로 상황에 따라 정상신호와 점멸신호 혼용 운영체계가 사망·사고 발생 비율이 높아 보행자 안전을 위해 경찰청과 정부 방침을 따른 것으로 보행자 우선의 안전 중시 교통정책 패러다임이 반영됐다.

시는 거제경찰서와 협의를 통해 지역 내 248개 교통신호기 중 24시간 정상신호로 운영되던 것을 제외한 218개 교통신호기를 정상신호로 변경 중이다.

거제시 관계자는 “교통신호기 운영방식 변경으로 신호대기 시간이 길어져 교통정체가 다소 심화될 것으로 예상되나 사망·사고 감축을 위해 변경하는 조치인 만큼 시민들의 이해를 바란다”며 교통신호기 운영방식 변경에 대한 시민들의 협조를 요청했다.

방혜원 기자  ccc0524@naver.com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방혜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