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LH, 늦어서 더 아름다운 결혼식 ‘행복한 동행’ 열려2004년 시작~현재까지, 입주민 228쌍 결혼식 지원
지난해 열린 LH의 행복한 동행.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진주 본사에서 전국 LH 입주민 중 미혼례 부부 20쌍을 대상으로 입주민 결혼식 ‘LH와 함께 하는 행복한 동행’을 개최했다고 30일 밝혔다.

올해 16회를 맞은 ‘LH와 함께 하는 행복한 동행’은 지금까지 혼인을 올리지 못한 228쌍의 늦깎이 신혼부부들의 새로운 출발을 지원한 LH의 대표적인 사회공헌사업이다.

LH는 올해는 특별한 사연을 가진 입주민들의 신청을 받아 20쌍의 부부를 선정해 결혼식장을 비롯해 예식·예물·드레스·앨범·피로연 등 예식물품 일체와 2박3일간의 제주도 신혼여행을 함께 지원했다.

도경완, 엄지인 아나운서의 사회로 진행된 이날 결혼식은 새롭게 부부의 연을 맺은 이들을 축하하기 위해 가족, 친지, LH 임직원 및 지역주민 등 총 7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변창흠 LH 사장이 직접 주례를 맡아 의미를 더했다.

‘뮤지컬 웨딩’ 컨셉으로 치러진 예식은 블루앙상블 팀의 클래식 공연을 시작으로 뮤지컬배우 최정원과 드림뮤지컬 팀의 공연을 끝으로 막을 내려 참석자들이 함께 즐기는 한 편의 문화예술 공연을 연상케 했다.

사고로 장애를 얻은 뒤 오랜 투병생활을 함께한 아내를 위해 신청한 남편, 힘들게 5남매를 키우신 부모님을 위해 신청한 큰 딸, 다문화가정 등 저마다 가진 애틋한 사연들이 소개돼 하객들에게 큰 감동을 줬다.

이밖에도 캘리그라피 책갈피 제작, 비즈공예, 부엉이 인형 만들기 등 참석한 지역주민과 하객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부대 행사도 진행돼 ‘모두가 함께하는 즐거운 축제’를 완성했다.

변창흠 LH 사장은 “전국의 LH 입주민들을 위해 뜻깊은 행사를 개최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많은 사람들이 참석해 새로운 출발을 축하하고 응원한 만큼 더욱 행복하고 건강한 가정을 꾸려나가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이현찬 기자  hclee3949@hanmail.net

<저작권자 © 한남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현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